Subscribe to newsletter
Go
Go

Welcome to Our Homepage. Feel free to write: naru@narukang.co.kr

Home  /  Blog   /  NARU KANG의 쇼룸을 소개합니다
Spread the love

클래식 & 보헤미안 여성복 브랜드 NARU KANG입니다~^^

오늘은 저희의 성북동 쇼룸에 대한 이야기를 하려고 합니다.

 

저희 쇼룸은 조용한 주택가에 있는 단독 한옥집입니다.

40년이 된 오래된 한옥을 야식집으로 사용하고 계셨는데 운이 좋게도 저희가 발견하게 되었네요.

 

원래는 오피스 겸 창고 공간이 필요해서 오피스 공간을 알아보던 중에 1층 단독에다가 화장실도 따로 있어서

오피스 겸 쇼룸으로 사용하기 위해서 8월에 들어오게 되었습니다.

 

40년도 넘은 구옥에다가 배달 위주의 야식집으로 사용하고 있었기 때문에 매장 정리가 덜 된 조금 어수선한 분위기의 가게였습니다.

 

 

 

 

 

 

 

식당으로 개조를 하면서 천장을 매립해서 한옥 특유의 멋이 사라진 것도 아쉬운 상황으로 인테리어 공사가 불가피한 상황이었습니다.

조금만 만지면 충분히 뭔가가 나올 것 같은 가능성이 충만한 공간이었지만 이 공간을 도대체 어떻게 바꿔야 하나 막막함도 함께 있었습니다.

한옥 인테리어 공사가 만만한 일이 아니라는 것을 해보고 나서야 알았네요… 매립된 천장을 뚫으니까 오래된 흙과 폐기물이 1톤 트럭에 가득 실릴 정도로 나왔습니다.

오래되고 갈라진 흙을 매우고 보수 공사를 한 뒤에 핸드코트(흔히 빠데라고 하지요) 작업으로 깔끔하게 마무리 하는 작업만도 꽤나 긴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다행인지 아닌지 장마철에 공사를 진행해서 다행히 지붕에서 비는 안 샌다는 걸 알았네요 ㅎㅎ

 

 

 

 

 

 

 

 

철거만 완료를 한 상황인데 뭔가 깔끔합니다. 집기류만 빠진 상황이고 아직 천장 공사는 시작도 안 한 인테리어 공사 첫째날이네요.

오래된 냉장고와 집기류를 빼고 나니 이 집의 원래 주인(?)인 벌레들이 엄청나게 나왔습니다. 나무로 만들어진 오래된 한옥이라 어쩔 수 없는 일이긴 하지만 옷에 혹시라도 벌레의 흔적이라도 있으면 안 되니 철저하게 퇴치 작업을 먼저 했습니다.

 

 

 

 

 

 

 

 

사무실로 사용하기 위해서 벽면을 두르는 책상을 만들었는데 너무 낮게 만드는 바람에 아래에 캐비넷이 안 들어가는 대참사가 ㅠ_ㅠ

맞춤 책상을 하시는 분들 책상 높이 최소한 80 cm 정도는 되야합니다~

 

 

 

시중에서 판매되는 책상의 평균 높이가 75~77 cm 라서 76 cm 로 했는데 고정식 책상은 전혀 움직이지가 않기 때문에 일반 책상보다 조금 여유를 두고 공사를 하시면 저희와 같은 낭패를 피할 수 있습니다 ^_^;;

 

 

 

 

 

 

 

 

 

철거 이후에 천장 보수 공사와 목공 작업이 시작 되면서 조금씩 모양이 나오기 시작합니다.

이 때가 인테리어 공사가 시작되고 2주일 정도가 지난 시점의 사진인데 그 사이에는 룩북 촬영 등으로 바쁘게 움직이면서 찍어 놓은 사진이 없네요 ^^;;

정면에 보이던 마음에 안 들었던 철제 빗물받이를 가릴 수 있는 목재 구조물도 만들고 조금씩 우리가 원하는 인테리어 스타일이 보입니다.

 

 

 

 

 

 

 

 

타일과 바닥작업까지 끝내고 조명까지 설치하니 서서히 느낌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 때 지나가던 행인 분들이 카페 생기는 거냐고 참 많이 물어보셨던… (아쉽지만 옷가게입니다.)

아무튼 철거가 가능했던 천장 부위는 한옥 특유의 구조가 잘 보이게 만들고 원래는 마당의 위치로 천장 철거가 불가능했던 곳은 나무를 덧붙여서 화이트 천장과 자연스러운 조화를 만들려고 했습니다. 원래는 천장 한 가운데에 유리를 뚫어서 햇빛이 자연스럽게 스며들 수 있는 구조를 만들려고 했으나 예산 초과로 천장은 나무 덧붙임으로 타협!

 

 

 

 

 

그렇게 약 한 달이 넘는 공사 끝에 9월 초에 저희 쇼룸을 완성하게 되었네요.

40년이 넘은 한옥 구옥을 개조해서 야식집으로 사용하던 공간을 어떻게 브랜드 쇼룸으로 꾸밀 수 있을까 고민하고 고민했던, 지나고보니 참 행복했던 한 달 이었습니다.

 

 

 

 

 

아이보리색 톤의 페인트와 나무 포인트로 따듯한 느낌을 주려고 했던 쇼룸 정면 입구의 모습. 

 

 

 

 

안쪽에 있던 주방 공간은 응접실과 커텐으로 막혀진 창고 공간으로 개조 했습니다. 막혀져 있던 천장을 뚫어서 한옥 특유의 멋을 살렸고 은은한 조명과 간접등으로 포인트를 줬습니다.

 

 

 

 

멋스러운 한옥 구조물은 최대한 살렸습니다. 창호문이 붙어있던 공간은 창호문만 때네고 카운터로 사용하고 있고 간이 침대가 덩그러니 놓여져 있던 공간은 사무실로 사용 중입니다.

 

 

 

 

화장실도 건식 세면대를 설치해서 조금 더 깔끔한 느낌을 강조!

 

 

 

 

매장 한 가운데에는 대형 페르시안 카페트를 설치해서 은은한 느낌을 내려고 했고 NARU KANG la bohemian 이 적힌 조그만 간판이 손님들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저희 나루강의 쇼룸 소개였습니다. 인테리어 공사하고 준비 할 때는 그렇게 몸도 마음도 힘들었는데 막상 만들어진 모습을 보니까 흐뭇하고 행복한 마음입니다.

항상 은은한 재즈, 클래식이나 보사노바 음악을 틀어 놓고 웃는 얼굴로 기다리고 있습니다.

 

저희 쇼룸을 방문해주시는 모든 분들을 환영합니다 ^^

서울특별시 성북구 삼선교로 14길 20 1층

NARU KANG 쇼룸

02-6338-1030

MON-FRI _ 10:00~19:00

SAT           _ 12:00~19:00

SUN   _ Closed